Synthetic unmethylated cytosine-guanine (CpG) oligodeoxinucleotides (CpG-ODNs)  는  높은 면역활성


자극 효과를  가진다


이 분자는  macrophages  에서     TNFα, IL-6 and IL-12,   등의 pro-inflammatory  cytokine  의  


생산을  증가시키고 ,  이들  세포에서 NFkB 의  활성을 높히는 방식으로  


면역활성을  자극한다. 


그런데  사실  이런  nucleotides  는    빈번하게    viral and bacterial genomes  에서 발견된다


그리고   TLR9  에 의한    pathogen-associated molecular patterns  (PAMP)  로서 인식되면서


면역 자극 효과를 보인다. 항암작용을 한다는 말이다.



결핵균을   종양치료에 활용하는  마루야마 백신의  효과의 근거를  추정할수 있는 


부분이다. 


위생적인  생활 환경 덕분에  virus 와  bacteria  의  감염의  기회가 줄어들은건 사실이다.


그러나  반대로  그런  위생적인 생활 환경  덕분에  


 virus 와  bacteria  의  감염의  기회가 줄어들은 이유로  이런


 virus 와  bacteria  의  감염이  주는  면역 강화  효과를  잃어버린것도  사실이다


 virus 와  bacteria  의   세포 표면의    pathogen-associated molecular patterns  (PAMP)  


가  innate  immune 을 자극한다는  사실은  이미  확인된 것이고


이런  작용때문에    virus 와  bacteria  의  감염이  innate  immune 을  강화하고


자극되는  innate  immune 의  macrophage 의  M1 -  phenotype 이  anti-tumor 


작용을  할수 있다는건  자명한 일이다


야생의  동물들은  야생생활중  수많은  virus 와  bacteria  의  감염 기회로 인해


비교적 인간보다 적은  종양발생율을 보인다는  점은


virus 와  bacteria  의  감염이 주는 해악함에   못지않게


항암 효과도 준다는 점을  이해하고 이용도 해야한다.


사소한  virus 와  bacteria  의  감염 에대해선   거부하지않는


생활 방식도  꼭 나쁘다고 할수 없다


따라서  작은  증상을 유발하는   위험성이 적은  virus 와  bacteria  의  감염백신의


사용을  기피하는  방식도     한가지 이용  방식이다. 



참고자료   https://www.ncbi.nlm.nih.gov/pmc/articles/PMC5509958/